지난 7월 유럽을 떠들썩하게 한 콜린과 크리스 위어 부부의 1억 6200만파운드

한화로 약 2945억원의 당첨사례와 작년 10월 익명의 사람이 수령한

1억 1300만 파운드 한화 2054억원 사례에 이어서

이번에 영국에서 역대 세번째 큰 당첨금액의 당첨자가 나왔다는 소식이 들어왔습니다.

영국의 위백에 거주하고 있는 복권당첨 커플은

가족과 주변 지인들에게 18억씩 나눠주겠다 라는 공약을 꺼내

주변의 이목을 더욱 집중시키고 있다고 합니다.

공장에서 근무하는 데이브 도우스(47세)와 동거녀 안젤라 도우스(43세)는

지난 7일 유로밀리언 복권의 당첨금액을 손에 쥐었습니다.

금액은 무려 1억 1770만유로로 한화 약 1866억원입니다.

데이브와 안젤라는 복권 당첨전에 각자 캠브리시셔 위스벡에 있는 한 식품업체의

교대 관리자와 영국의 심장재단 파워볼사이트에서 자원봉사자로 근무해왔습니다.

당첨 사실을 알게 된 날 밤 이들은 너무 놀라서 잠을 한숨도 자지 못했으며,

날이 밝고 전화로 당첨사실을 최종적으로 확인할때까지 50번이 넘게 확인했다고 합니다.

데이브는 자신들을 도와준 가족과 친구들 중 우리가 백만장자로 만들어줄 가족과 친구

15명에서 20명가량을 추려냈다고 말했습니다.

본인들뿐 아니라 주변사람들 또한 백만장자가 되게 해주고싶다는게 이유였습니다.

구체적인 계획은 밝히지 않았으나 기부도 하겠다고 밝혔으며,

영국심장재단에서 봉사활동을 한 안젤라는 어려운 이웃들을 돕고싶다고 이야기했습니다.

출처 : 파워볼랩 – https://coinwill.net/

댓글 남기기